메뉴

장애인과 소통 위해 힘쓰는 '광주장애인종합지원센터'

배너
배너
배너

광주장애인종합지원센터, 현장성, 전문성 고려한 자문위원회 구성

[평범한미디어 윤동욱 기자] 광주장애인종합지원센터가 현장 중심 소통을 본격화하기 위해 자문위원회를 출범함으로써, 장애인들의 삶의 질 향상에 적극 발벗고 나섰다.

 

지난 18일 (사)광주광역시장애인종합지원센터는 자문위원을 위촉하고 1차 회의를 개최했다.

 

 

센터는 현장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는 자세가 중요하다면서 장애인 관련 단체, 시설, 기관, 협의회 등으로부터 추천을 받아 현장 중심으로 자문위원회를 구성했다.

 

그렇게 구성된 자문위는 전문성을 강화하고 양성 비율 등을 고려해 운영 규정에 따라 위원장 포함 16명으로 꾸려졌다. 자문위는 광주시 장애인복지 정책 수립, 각종 사업계획, 기타 전반적인 장애 현안에 대해 적재적소로 자문을 할 예정이다. 

 

 

이날 회의에서는 자문위의 실질적 역할 강화를 위해 위원장을 호선으로 선출하고 효율적인 업무를 위해 위원 수를 대폭 확대하여 각 분과위원회를 두기로 정했다. 또한 정례 회의를 분기당 1회 개최하기로 하여 의견을 조율하고 필요에 따라 융통성있게 임시 회의를 개최하는 등 명실상부한 센터 의견수렴 통로의 역할을 하기로 했다.

 

센터의 유현섭 상임이사는 “자문위원회 결정 사항들을 수렴하여 센터 운영 방향과 정책 결정에 최대한 반영하겠다”고 언급하면서 자문위의 뜻을 존중하려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센터는 7만 광주시 장애인들의 대변자와 울타리로서 ▲장애인복지 정책 연구·개발·보급 ▲장애계 컨트롤타워 ▲장애인자립생활지원 등의 업무와 역할을 맡고 있으며 장애인들이 소외되지 않고 사회의 한 구성원으로서 당당히 살아가는데 함께 하기 위해 광주시가 설립한 출연기관이다. 센터는 앞으로도 적극적인 의견수렴을 통해 장애인 지원 역량을 강화하겠다는 의지를 보였다.

프로필 사진
윤동욱

안녕하세요. 평범한미디어 윤동욱 기자입니다. 권력을 바라보는 냉철함과 사회적 약자들을 바라보는 따뜻한 시선을 유지하겠습니다. 더불어 일상 속 불편함을 탐구하는 자세도 놓지치 않겠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